예수님의 고통을 가장 가까이에서 경험한 사람이야기

작성자
김동원목사
작성일
2023-04-21 16:31
조회
1683
복음서에 나오는 구레네 시몬이라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는 지금의 리비아인 구레네라는 동네에서 예루살렘으로 온 유대인이었습니다. 그의 이름이 유대식인 것을 보면 그가 유대인으로서 유월절을 지내러 예루살렘에 왔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당시 예루살렘에서는 무고한 예수님의 십자가형이 집행되고 있었습니다. 십자가형은 잔인했습니다. 죄수를 쉽게 죽여주지도 않았습니다. 십자가를 짊어지고 자기가 살던 동네를 돌아다니며, 사회적으로 매장되게 했습니다. 예수님께서도 십자가를 짊어지고 평소 예배드리러 오셨던 예루살렘의 길을 걸어서 골고다언덕을 향하고 계셨습니다.

공생애 3년 동안 너무나 많은 고난을 당하신 예수님께서는 약 40kg 정도의 십자가를 지실 힘이 없었고, 로마군인들은 어쩔 수 없이 그 옆에서 십자가형을 구경하고 있었던 구레네 시몬에게 강제노역 명령을 내립니다. 예수님과 함께 십자가를 지고 골고다까지 가는 강제노역이었습니다. 구레네 시몬에게는 정말 운 없는 날입니다. 예루살렘에 유월절 지내러 왔다가, 십자가를 지고 골고다까지 올라가게 되었으니 말입니다.

억지로 진 십자가였지만, 구레네 시몬은 이 일로 큰 복을 받게 됩니다. 예수님께서 도움이 필요하실 때 예수님을 도와드릴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구레네 시몬보다 예수님의 고난을 제대로 체험한 사람은 없었습니다. 십자가가 얼마나 무거운지? 골고다언덕이 얼마나 가파른지? 로마군인들은 얼마나 잔인했던지? 구경하는 사람들은 얼마나 매정했던지? 구레네 시몬만이 예수님의 고통을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구레네 시몬의 이야기는 놀랍게도 로마서에서 이어집니다. 로마서 16장은 사도바울이 인사할 로마교회 교인들의 리스트가 나옵니다. 그 중에 놀랍게도 “루포와 그의 어머니”에 대한 감사 인사가 나옵니다. 루포는 구레네 시몬의 아들이었고, “그의 어머니”는 구레네 시몬의 아내였습니다. 그들은 로마교회의 기둥과 같은 교인이 되었고, 사도바울의 사역을 크게 도왔던 사람들이었습니다.

억지로 했던 주님의 일이지만, 그들은 큰 복을 받았습니다. 가장 큰 복은 모두 예수믿고 천국가는 복이었습니다. 성도님들의 봉사가 구레네 시몬의 봉사가 되기를 축원합니다. 그리고 성도님들의 가정에 구레네 시몬의 복이 넘치기를 축원합니다. (금요기도회 중에서)
전체 78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88
샌프란시스코에서 목사로 살기
김동원목사 | 2024.05.22 | 추천 0 | 조회 17
김동원목사 2024.05.22 0 17
787
잃어버린 것을 찾는 기쁨
김동원목사 | 2024.05.20 | 추천 0 | 조회 17
김동원목사 2024.05.20 0 17
786
[하나님의 양육3]체벌을 협상하기
김동원목사 | 2024.04.29 | 추천 0 | 조회 3412
김동원목사 2024.04.29 0 3412
785
[하나님의 양육2]하나님은 모른 척하신다.
김동원목사 | 2024.04.29 | 추천 0 | 조회 3671
김동원목사 2024.04.29 0 3671
784
[하나님의 양육1]하나님은 생색내지 않으신다.
김동원목사 | 2024.04.22 | 추천 0 | 조회 18348
김동원목사 2024.04.22 0 18348
783
모르는 분의 장례식을 집례하며
김동원목사 | 2024.04.22 | 추천 0 | 조회 22418
김동원목사 2024.04.22 0 22418
782
팔복은 무엇인가?
김동원목사 | 2024.03.16 | 추천 0 | 조회 25415
김동원목사 2024.03.16 0 25415
781
중독을 끊는 사순절금식
김동원목사 | 2024.03.09 | 추천 0 | 조회 25649
김동원목사 2024.03.09 0 25649
780
마음 세탁소
김동원목사 | 2024.03.04 | 추천 0 | 조회 25750
김동원목사 2024.03.04 0 25750
779
내 계획이 무너질 때
김동원목사 | 2024.03.04 | 추천 0 | 조회 17989
김동원목사 2024.03.04 0 17989
778
미국에서 미안함의 이중성
김동원목사 | 2024.02.12 | 추천 0 | 조회 18654
김동원목사 2024.02.12 0 18654
777
산상수훈을 시작합니다
김동원목사 | 2024.01.29 | 추천 0 | 조회 15194
김동원목사 2024.01.29 0 15194
776
예수님없는 교회
김동원목사 | 2024.01.29 | 추천 0 | 조회 8846
김동원목사 2024.01.29 0 8846
775
샌프란시스코가 세계에서 제일 잘 하는 것은?
김동원목사 | 2024.01.29 | 추천 0 | 조회 8859
김동원목사 2024.01.29 0 8859
774
21일과 66일이 위기다
김동원목사 | 2024.01.29 | 추천 0 | 조회 8567
김동원목사 2024.01.29 0 8567
773
2023년을 마무리하며
김동원목사 | 2024.01.29 | 추천 0 | 조회 8022
김동원목사 2024.01.29 0 8022
772
예수님은 잘 생겼을까?
김동원목사 | 2023.12.23 | 추천 0 | 조회 8574
김동원목사 2023.12.23 0 8574
771
사울과 다윗 의 자녀교육비교
김동원목사 | 2023.11.22 | 추천 0 | 조회 9141
김동원목사 2023.11.22 0 9141
770
현대우상1. 자식이 우상이다.
김동원목사 | 2023.11.13 | 추천 0 | 조회 9188
김동원목사 2023.11.13 0 9188
769
부럽지가 않어
김동원목사 | 2023.10.28 | 추천 0 | 조회 9747
김동원목사 2023.10.28 0 9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