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상22장1~10

22:1 그러므로 다윗이 그 곳을 떠나 아둘람 굴로 도망하매 그의 형제와 아버지의 온 집이 듣고 그리로 내려가서 그에게 이르렀고
22:2 환난 당한 모든 자와 빚진 모든 자와 마음이 원통한 자가 다 그에게로 모였고 그는 그들의 우두머리가 되었는데 그와 함께 한 자가 사백 명 가량이었더라
22:3 다윗이 거기서 모압 미스베로 가서 모압 왕에게 이르되 하나님이 나를 위하여 어떻게 하실지를 내가 알기까지 나의 부모가 나와서 당신들과 함께 있게 하기를 청하나이다 하고
22:4 부모를 인도하여 모압 왕 앞에 나아갔더니 그들은 다윗이 요새에 있을 동안에 모압 왕과 함께 있었더라
22:5 선지자 갓이 다윗에게 이르되 너는 이 요새에 있지 말고 떠나 유다 땅으로 들어가라 다윗이 떠나 헤렛 수풀에 이르니라
22:6 사울이 다윗과 그와 함께 있는 사람들이 나타났다 함을 들으니라 그 때에 사울이 기브아 높은 곳에서 손에 단창을 들고 에셀 나무 아래에 앉았고 모든 신하들은 그의 곁에 섰더니
22:7 사울이 곁에 선 신하들에게 이르되 너희 베냐민 사람들아 들으라 이새의 아들이 너희에게 각기 밭과 포도원을 주며 너희를 천부장, 백부장을 삼겠느냐
22:8 너희가 다 공모하여 나를 대적하며 내 아들이 이새의 아들과 맹약하였으되 내게 고발하는 자가 하나도 없고 나를 위하여 슬퍼하거나 내 아들이 내 신하를 선동하여 오늘이라도 매복하였다가 나를 치려 하는 것을 내게 알리는 자가 하나도 없도다 하니
22:9 그 때에 에돔 사람 도엑이 사울의 신하 중에 섰더니 대답하여 이르되 이새의 아들이 놉에 와서 아히둡의 아들 아히멜렉에게 이른 것을 내가 보았는데
22:10 아히멜렉이 그를 위하여 여호와께 묻고 그에게 음식도 주고 블레셋 사람 골리앗의 칼도 주더이다

1/3 교회는 상처입은 사람을 위한 곳이어야 한다.

삼상22:1 그러므로 다윗이 그 곳을 떠나 아둘람 굴로 도망하매 그의 형제와 아버지의 온 집이 듣고 그리로 내려가서 그에게 이르렀고. 아멘.

*다윗은 블레셋의 가드를 떠나서 아둘람 굴로 도망갔습니다.
장인어른인 사울에게 쫓긴 다윗은 21장에서 블레셋으로 도망갑니다. 거기서 미친 척을 하면서 삽니다. 그러나 가드에서도 얼마 못 있습니다.다시 도망자 신세가 되어서, 간 곳은 아둘람 굴이었습니다.

*굴은 숨기는 좋습니다. 그러나 생활환경은 정말 좋지 않습니다. 원시인들이 굴에서 살았죠. 그런데 이상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삼상22:2 환난 당한 모든 자와 빚진 모든 자와 마음이 원통한 자가 다 그에게로 모였고 그는 그들의 우두머리가 되었는데 그와 함께 한 자가 사백 명 가량이었더라. 아멘.

*환난 당한 모든 자, 빚진 모든 자, 마음이 원통한 자들이 다윗에게 몰려 들었다고 합니다. 400명이나 되었다고 합니다.
동굴생활이 불편했을 텐데, 왜 사람들이 모였을까요?

*다윗이 억울함을 당했고, 다윗이 억울한 사람들의 마음을 이해해줬기때문입니다.
교회는 이런 곳이 되어야 합니다. 마음 상하고, 억울한 사람들이 모이는 곳이 되어야 합니다.
우리가 다윗이 되어서 이런 사람들의 마음을 이해해줘야 합니다.

*우리 교회가 아둘람같은 곳이 되기를 소원합니다.
우리들이 다윗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3 사람의 마음을 위해서 기도하라.

*다시 다윗은 도망을 갑니다.
아둘람굴에서 숨어있는 것도 한계가 있습니다. 그가 갔던 곳은 모압이었습니다. 사울이 없는 곳을 가다 보니, 계속 외국을 돌게 됩니다.

삼상22:3 다윗이 거기서 모압 미스베로 가서 모압 왕에게 이르되 하나님이 나를 위하여 어떻게 하실지를 내가 알기까지 나의 부모가 나와서 당신들과 함께 있게 하기를 청하나이다 하고. 아멘.

*다윗이 사울에게 쫓기는 신세가 되니, 다윗의 부모님도 같이 쫓기게 됩니다. 모압으로 부모님을 모셔와서, 모압에서 숨어서 살려고 합니다. 그러나 적국의 사위인 다윗을 바아 줄까요?

*하나님께서 기막히게 인도해주셨습니다.
모압왕의 마음을 움직여 주셨습니다. 다윗은 모압에서 부모님과 같이 살게 됩니다.

*기도의 능력을 믿습니다.
기도하면, 모압왕의 마음을 움직여 주십니다. 기도의 능력을 믿고, 하나님의 두우심을 간구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3/3 기회주의자가 되지 말라.

삼상22:9 그 때에 에돔 사람 도엑이 사울의 신하 중에 섰더니 대답하여 이르되 이새의 아들이 놉에 와서 아히둡의 아들 아히멜렉에게 이른 것을 내가 보았는데. 아멘.

*도엑은 에돔사람이었습니다.
에돔은 이스라엘의 남쪽 나라입니다. 도엑은 사울의 목자장이었습니다. 사울의 목동이었죠. 그러나 그는 성공하고 싶은 야망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자신이 이방인이라서, 기껏해야 목자로 살고 있지만, 출세하고 싶은 마음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도엑은 출세하고 싶어서, 아히멜렉제사장이 다윗을 돕고, 그에게 칼과 음식을 준 사실을 사울에게 고발합니다.
사울은 화가 나서, 아히멜렉제사장에게 달려갑니다. 그리고 제사장을 죽이려고 했지만, 아무도 하나님의 종을 죽이려고 하지 않습니다. 그때 도엑이 칼을 가지고, 제사장 85명을 한 자리에서 죽입니다.

*도엑은 출세를 위해서 가리는 것이 없었습니다.
그러나 도엑은 끝내 비참하게 죽습니다. 하나님의 종들을 학살한 벌을 받게 된 것입니다.

*기회주의자가 되지 마세요.
성공도 중요하지만, 하나님께서 원하시지 않는 방법이라면, 끝내 망하는 악인의 길이 됩니다. 손해 보더라도 하나님의 길을 걸어갈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