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하12:1 여호와께서 나단을 다윗에게 보내시니 그가 다윗에게 가서 그에게 이르되 한 성읍에 두 사람이 있는데 한 사람은 부하고 한 사람은 가난하니
12:2 그 부한 사람은 양과 소가 심히 많으나
12:3 가난한 사람은 아무것도 없고 자기가 사서 기르는 작은 암양 새끼 한 마리뿐이라 그 암양 새끼는 그와 그의 자식과 함께 자라며 그가 먹는 것을 먹으며 그의 잔으로 마시며 그의 품에 누우므로 그에게는 딸처럼 되었거늘
12:4 어떤 행인이 그 부자에게 오매 부자가 자기에게 온 행인을 위하여 자기의 양과 소를 아껴 잡지 아니하고 가난한 사람의 양 새끼를 빼앗아다가 자기에게 온 사람을 위하여 잡았나이다 하니
12:5 다윗이 그 사람으로 말미암아 노하여 나단에게 이르되 여호와의 살아 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이 일을 행한 그 사람은 마땅히 죽을 자라
12:6 그가 불쌍히 여기지 아니하고 이런 일을 행하였으니 그 양 새끼를 네 배나 갚아 주어야 하리라 한지라
12:7 나단이 다윗에게 이르되 당신이 그 사람이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이르시기를 내가 너를 이스라엘 왕으로 기름 붓기 위하여 너를 사울의 손에서 구원하고
12:8 네 주인의 집을 네게 주고 네 주인의 아내들을 네 품에 두고 이스라엘과 유다 족속을 네게 맡겼느니라 만일 그것이 부족하였을 것 같으면 내가 네게 이것 저것을 더 주었으리라
12:9 그러한데 어찌하여 네가 여호와의 말씀을 업신여기고 나 보기에 악을 행하였느냐 네가 칼로 헷 사람 우리아를 치되 암몬 자손의 칼로 죽이고 그의 아내를 빼앗아 네 아내로 삼았도다
12:10 이제 네가 나를 업신여기고 헷 사람 우리아의 아내를 빼앗아 네 아내로 삼았은즉 칼이 네 집에서 영원토록 떠나지 아니하리라 하셨고. 아멘.

1. 은혜를 잊지 말라.

삼하12:7 나단이 다윗에게 이르되 당신이 그 사람이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이르시기를 내가 너를 이스라엘 왕으로 기름 붓기 위하여 너를 사울의 손에서 구원하고. 아멘.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로 삽니다.
은혜는 내 능력이 아니라는 것을 인정하는 것입니다. 다윗은 하나님의 은혜를 아주 많이 받은 사람입니다. 다윗은 8번째 아들이었고, 집안의 천덕꾸러기였습니다. 목동을 하며 살던 베들레헴의 시골 소년이었습니다. 그랬던 다윗을 하나님께서는 왕으로 세워주셨습니다.

*다윗의 실력이 아니었습니다.
골리앗의 이마에 돌을 박은 것이 실력이었을까요? 살면서 실력대로 다 되던가요? 실력보다 실수가 더 앞섭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 맞춰주셨습니다. 안 그러면 다윗은 골리앗에게 맞아 죽습니다.

*우리가 가진 것은 모두 하나님께서 주신 것입니다.
다윗이 잠시 그 사실을 잊었습니다. 자기가 능력이 있고, 자기가 잘 났다고 생각했습니다. 하나님도 이 정도 죄는 눈감아주실 것이라고 착각을 했습니다.

*은혜를 모르면, 그건 짐승만도 못한 것입니다.
주님께서 주신 은혜들을 잊지 않고, 늘 주신 것에 감사하며 살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 욕심은 죄를 낳는다.

삼하12:9 그러한데 어찌하여 네가 여호와의 말씀을 업신여기고 나 보기에 악을 행하였느냐 네가 칼로 헷 사람 우리아를 치되 암몬 자손의 칼로 죽이고 그의 아내를 빼앗아 네 아내로 삼았도다. 아멘.

*다윗은 아내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많이 가진 사람이 더 욕심이 있다고 하죠. 아내를 하나 더 추가합니다. 괜찮습니다. 원래 왕은 아내가 많습니다. 그러나 이건 아닙니다. 남의 아내와 불륜을 내고, 그 사실을 덮기 위해서, 밧세바의 남편이었던 우리아를 죽입니까? 그리고 거룩한 척, 가정적인 척 했습니다.

*욕심이 잉태하면 죄를 낳고 죄가 장성하면 사망을 낳습니다.
성경말씀 그대로입니다. 조심하세요. 욕심을 안 갖는 것이 제일 낫습니다. 죄와 사망까지 가면 안 됩니다.

*우리 마음 속에는 욕심이 있습니다.
늘 다른 사람과 비교합니다. 그리고 마음 속에 끝임없는 욕심을 갖고 있습니다. 그 욕심을 버려야 우리가 삽니다. 욕심을 내려 놓으세요. 나에게 필요없는 것들을 욕심내지 마세요.

*오늘 가지고 나온 기도제목들을 다시 살펴보시기 원합니다.
기도할 수록 힘빠지고, 기도할 수록, 이건 아니라고 생각되는 것은 쓸데없는 욕심일 가능성이 아주 큽니다. 우리들의 기도에서 욕심을 내려 놓으세요.

*욕심을 내려 놓고, 주님을 의지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3. 죄는 벌이 있다.

*종종 죄지은 기독교인들이 다윗이야기를 합니다.
다윗은 죄를 지었지만, 하나님께서 용서해주셨다고...
그런 분들은 성경을 읽지 않은 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다윗을 용서하지 않으셨습니다. 게다가 다윗을 용서해야 할 사람은 우리아인데, 이미 죽었습니다.

삼하12:10 이제 네가 나를 업신여기고 헷 사람 우리아의 아내를 빼앗아 네 아내로 삼았은즉 칼이 네 집에서 영원토록 떠나지 아니하리라 하셨고. 아멘.

*집안에 칼이 떠나지 않을 것이라고 예언하셨습니다.
그리고 다윗왕의 아내를 다른 사람이 백주에 동침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불륜으로 가진 아기는 태어나서 죽습니다.

*죄에는 생명이 있습니다.
죄는 스스로 살아서 움직입니다. 누군가에게 나쁜 짓을 하면, 당한 사람이 그 죄때문에 괴로워합니다. 그리고 다시 복수합니다. 그러다가 전쟁이 나기도 합니다. 죄에는 생명력이 있씁니다.

*다윗의 죄가, 다윗의 가정을 완전히 망가뜨립니다.
죄에는 분명히 벌이 있습니다. 죄를 짓고 회개하면 끝이라고 생각하지 마세요. 분명히 벌이 있습니다. 죄를 피하는 것이 상책입니다.

*오늘도 죄의 길을 피하고 살아가는 성도여러분들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