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프란시스코의 김모목사

2019.08.22 09:26

김동원목사 조회 수:12

몇 년전에 샌프란시스코의 어느 목사님이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되어서, 지역 신문에 기사로 난 적이 있습니다. 당시 기사에 "샌프란시스코의 김모 목사"라고 나왔었습니다. 며칠 뒤에 어떤 목사님이 오랫만에 전화를 주셨습니다. 반갑게 전화를 받았는데, 전화내용은 별로 반갑지 않은 내용이었습니다.

전화하신 목사님: "김목사님. 당신인가?"

김동원목사: "아니요. 저는 아닌데요. 목사님이신가요?"

전화하신 목사님: "아니... 그러면 그 목사가 그랬구만!"

 

그 목사님도 샌프란시스코의 김목사님이었고, 저도 샌프란시스코의 김목사였습니다. 서로를 의심하며 전화를 했지만, 예상 외로 다른 분이 낸 사고였던 것이죠.

 

지난 주에 또 비슷한 사고가 났습니다. 더 큰 사고였죠. SBS뉴스에서 크게 다뤘습니다. 역시 "샌프란시스코의 김모목사"라고 기사가 나왔습니다. 당분간 이상한 전화 좀 받겠네요.

 

보통 샌프란시스코지역의 다른 도시들을 잘 모르시기때문에 기사에서는 "샌프란시스코"라고 나오지만, 다른 지역인 경우가 많습니다. 저는 아무 이상없으니, 염려 마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2 샌프란시스코의 인력란 - 작성중 김동원목사 2019.09.14 2
591 미국 고등학교 역사책에 나오는 일본제국주의 이야기 file 김동원목사 2019.09.12 6
590 누군가 하나님의 뜻을 알려준다고 한다면? 김동원목사 2019.08.22 12
» 샌프란시스코의 김모목사 김동원목사 2019.08.22 12
588 큰 아들의 믿음 김동원목사 2019.08.03 19
587 우리 집은 가정예배를 드립니다. 김동원목사 2019.07.29 17
586 예수님의 교수방법 김동원목사 2019.07.25 9
585 우리는 동포입니다. 김동원목사 2019.07.24 7
584 나는 원칙주의자다. 김동원목사 2019.07.11 18
583 증인은 죽고, 매국노만 남는구나 김동원목사 2019.07.10 14
582 솔직한 사람이 좋다. 김동원목사 2019.07.10 10
581 미국 대학 학비는 얼마나 될까? 김동원목사 2019.07.09 10
580 지금이라면 내가 대학을 갈 수 있을까? 김동원목사 2019.07.08 7
579 넌센스퀴즈) 아들 낳고 싶으면 살아야 하는 도시는? 김동원목사 2019.07.05 8
578 내가 장로회신학대학교를 간 이유 김동원목사 2019.06.28 10
577 우주인은 왜 못 걷지? 김동원목사 2019.06.25 8
576 아들을 걱정하는 미국 아버지이야기 김동원목사 2019.06.25 9
575 교회에서 제일 책임없는 사람은? 김동원목사 2019.06.12 25
574 목사가 정치를 해도 될까? 김동원목사 2019.06.11 18
573 메멘토 모리(Memento Mori) 김동원목사 2019.06.10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