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한국의 어느 목사님이 코로나는 하나님께서 중국에 내린 심판이라고 설교하셨습니다. 중국공산당이 중국교회와 선교사를 박해했기때문에 이런 벌을 받게 된 것이라고 말씀하셨죠. 그리고 얼마 뒤, 그 목사님과 교인들 38명이 코로나에 집단감염되었습니다. 중국에 내린 코로나는 하나님의 심판이고, 이 교회가 당하는 코로나는 하나님의 시험인가요?

기독교인으로서 절대로 하면 안 되는 일이 있습니다. 내가 하나님인 것처럼 생각하고 판단하는 것입니다. 너무나 쉽게 "하나님의 뜻"과 "하나님의 계획"을 남발합니다. 다른 사람이 당하는 고난에 대해서, 자신의 해석을 담는 것은 너무나 비열한 일입니다. "나에게 그렇게 못되게 굴더니, 하나님께서 벌을 내리셨구만!" 그 고난을 내가 당하게 되면, 그때는 무엇이라고 말씀하시겠습니까? 낯 부끄럽지 않겠습니까? 다른 사람이 고난을 당하면, 해석해주고 해몽해주는 것이 기독교인의 태도가 아닙니다. 우리 기독교인들은 다른 사람의 고난을 보면, 기도해주고 선한 사마리아인 같이 주님의 사랑으로 도와주는 사람이어야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는 세상을 심판하시는 주님이십니다. 역사를 주관하시는 분이십니다. 하나님께서 코로나를 막지 않으시고, 허락하신 것은 분명합니다.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세상이 이토록 괴로워하는 데, 그냥 두시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 코로나의 원인이 무엇인지는 함부로 판단할 수 없습니다. 자연계에서 우연히 감염된 것인지? 인간의 고의적인 조작에 의해서 생겨난 것인지? 하나님께서 세상을 심판하시기 위해서 내리신 것인지?

 

우리가 알 수 있는 사실은 하나님께서 이 바이러스를 허락하셨다는 사실과 우리가 힘을 합해서 이겨나가야 한다는 점입니다. 다른 사람의 고난을 쉽게 판단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점쟁이가 아니고 기도하는 사람들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코로나는 하나님의 심판일까? 김동원목사 2021.04.03 5
639 왜 다윗만 고난받았을까? 김동원목사 2021.04.03 4
638 죄와 죄인은 다르다. 김동원목사 2021.03.17 14
637 살인적인 미국대학 등록금, 그리고 사기 결혼 김동원목사 2021.03.17 12
636 스위스용병의 슬픔 김동원목사 2021.03.09 10
635 인생과 날씨 김동원목사 2021.03.03 7
634 과외선생님이 제일 싫어하는 것? 김동원목사 2021.02.27 19
633 위선적인 미국 교회이야기 김동원목사 2021.02.25 11
632 리더가 중요할까? 구성원이 더 중요할까? 김동원목사 2021.02.03 23
631 교리공부가 꼭 문법공부같다. 김동원목사 2021.01.24 36
630 흙이라서 겸손합니다. Human, Humble 김동원목사 2021.01.23 145
629 간증은 늘 아슬아슬하다. 김동원목사 2021.01.20 28
628 불평은 우리의 컨셉이 아니죠. 김동원목사 2021.01.15 27
627 사탕가게와 자유민주주의 김동원목사 2021.01.13 29
626 그 많던 노숙인들은 어디로 갔을까? 김동원목사 2020.12.04 57
625 60년을 넘어 온 감사 김동원목사 2020.11.24 47
624 옷과 마음은 어떤 관계일까? 김동원목사 2020.11.24 41
623 자식은 부모의 얼굴이 아니다. 김동원목사 2020.11.13 41
622 헬리콥터 타고 에베레스트 갈 수 있을까? 김동원목사 2020.11.09 42
621 미국투표와 한국투표의 다른 점 김동원목사 2020.10.30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