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12:1 여호와께서 애굽 땅에서 모세와 아론에게 일러 말씀하시되
12:2 이 달을 너희에게 달의 시작 곧 해의 첫 달이 되게 하고
12:3 너희는 이스라엘 온 회중에게 말하여 이르라 이 달 열흘에 너희 각자가 어린 양을 취할지니 각 가족대로 그 식구를 위하여 어린 양을 취하되
12:4 그 어린 양에 대하여 식구가 너무 적으면 그 집의 이웃과 함께 사람 수를 따라서 하나를 취하며 각 사람이 먹을 수 있는 분량에 따라서 너희 어린 양을 계산할 것이며
12:5 너희 어린 양은 흠 없고 일 년 된 수컷으로 하되 양이나 염소 중에서 취하고
12:6 이 달 열나흗날까지 간직하였다가 해 질 때에 이스라엘 회중이 그 양을 잡고
12:7 그 피를 양을 먹을 집 좌우 문설주와 인방에 바르고
12:8 그 밤에 그 고기를 불에 구워 무교병과 쓴 나물과 아울러 먹되
12:9 날것으로나 물에 삶아서 먹지 말고 머리와 다리와 내장을 다 불에 구워 먹고
12:10 아침까지 남겨두지 말며 아침까지 남은 것은 곧 불사르라
12:11 너희는 그것을 이렇게 먹을지니 허리에 띠를 띠고 발에 신을 신고 손에 지팡이를 잡고 급히 먹으라 이것이 여호와의 유월절이니라. 아멘.

*드디어 10번째 재앙이 시작됩니다.
10번째 재앙을 치르고, 이스라엘 백성들은 출애굽할 것입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이 날을 그냥 넘어가려고 하지 않으셨습니다. 인간들은 분명히 출애굽의 은혜를 잊을 것입니다. 지금부터 3500년 전의 이야기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 은혜를 기억하기 위해서, 특별한 행사를 준비하셨습니다. 바로 ‘절기’라는 것을 만드신 것입니다. 지금도 유대인들은 ‘유월절’을 지키며 기뻐합니다.

*유대인의 1월에 유월절이 있습니다.
유월절때문에 1월이 생긴겁니다. 유대인들은 매년 시작을 3500년 전 베푸신 은혜를 기억하며 시작합니다.

*유월절
재앙이 넘어가는 은혜입니다. 어린 양의 피를 문에 바른 집은 재앙이 넘어갑니다. 그집 큰 아들이 죽지 않고 사는 것입니다.

*흠없고, 일 년 된 숫컷 양이나 염소를 준비해야 합니다.
이 양을 잡아서 그 피를 문에 바르고, 그 고기를 먹습니다.
죽음의 천사가 각 가정에서 큰 아들을 잡아 죽일 때, 이 피가 뭍은 집은 그냥 넘어갔습니다.

*지금 미국은 60명 중에 1명이 코로나에 걸려 있는 상황입니다.
주변에 코로나 걸린 분들 이제 나타나기 시작합니다.

*주님께서 이 은혜를 우리들에게 주시기를 축원합니다.

*특히 한국 부모들은 자식을 위해서 희생하는 것을 유명합니다.
자식을 위해서 돈을 벌구요. 자식을 위해서 이사를 갑니다. 자식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지 합니다.
어떤 부부는 “자식때문에 삽니다.” 라고 말하는 집도 있어요. 참 별난 민족입니다.

*우리 각자는 약합니다.
그런데 아버지가 되고, 어머니가 되면, 한없이 강합니다. 겁나는 것이 없고, 무서운 것이 없습니다.
자식을 위해서는 못할 것이 없는 것이 부모의 마음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아버지로 부르면, 우리는 하나님의 자녀가 됩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자녀로 인정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지키십니다. 물불을 가리지 않고, 지키십니다.
바로 이것이 유월절의 은혜입니다.

*늘 이렇게 기도합니다.
“우리 교인들 코로나로부터 보호해 주옵소서.”
이렇게 기도하십시오. 그리고 이 기도가 응답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유월절의 은혜가 있기를 축원합니다.

*기도문
하나님 아버지, 한 주간도 지켜주신 주님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주님의 은혜를 간구합니다. 유월절의 은혜를 우리 가정에 부어주시옵소서.
세상이 코로나의 공포에 떨고 있습니다. 생업의 문제로 너무나 힘겨워 하고 괴로워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문 앞에서 기도합니다. 어린양의 보혈로 우리의 가정와 사업장과 교회를 지켜주시옵소서.
이 나라를 위해서 기도드립니다. 주님. 이 나라가 방향을 잃고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가 가장 심하게 번지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우리가 더 깨어서, 주님을 바라보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을 돈과 힘을 의지하는 나라가 아니라, 하나님을 의지하는 나라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우리의 유월절 어린양이 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25 후회없는 자랑거리-은혜주일-행19-200809 김동원목사 2020.08.10 3
2024 [출애굽기26]기억하고 기념하라-은혜금요-출12-200807 김동원목사 2020.08.10 1
2023 막힌 길 앞에 선 그대에게-은혜주일-행18-200802 김동원목사 2020.08.03 6
» [출애굽기25]유월절을 통해서 기억해야 할 것들-은혜금요-출12-200731 김동원목사 2020.07.31 3
2021 모든 위로의 하나님-은혜주일-행18-200726 김동원목사 2020.07.27 7
2020 [출애굽기24]고난 속에서 구별하시는 하나님-은혜금요-출11-200724 김동원목사 2020.07.25 4
2019 내 마음 속의 우상-은혜주일-행17-200719 김동원목사 2020.07.20 9
2018 [출애굽기23]바람을 움직이시는 하나님-은혜금요-출10-200717 김동원목사 2020.07.17 5
2017 말쟁이가 되지 말라-은혜주일-행17-200712 김동원목사 2020.07.13 13
2016 [출애굽기22]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이시다-은혜금요-출9-200710 김동원목사 2020.07.13 5
2015 천국시민의 자부심-은혜주일-행16200705 김동원목사 2020.07.06 9
2014 [출애굽기21]재난 속에 말씀하시는 하나님-은혜금요-출9-200703 김동원목사 2020.07.06 4
2013 반응을 바꾸면, 결과가 바뀐다-은혜주일-행16-200628 김동원목사 2020.06.29 26
2012 [출애굽기20]바로가 고집을 부리는 이유-은혜금요-출8-200626 김동원목사 2020.06.29 5
2011 인생은 반전의 연속이다-은혜주일-행16-200621 김동원목사 2020.06.22 14
2010 [출애굽기19]10가지 재앙과 우상-은혜금요-출8-200619 김동원목사 2020.06.19 3
2009 사명완수-은혜주일-행16-200614 김동원목사 2020.06.15 21
2008 [출애굽기18]10재앙의 목적-은혜금요-출7-200612 김동원목사 2020.06.15 2
2007 예루살렘공의회-은혜주일-행15-200607 김동원목사 2020.06.08 14
2006 [출애굽기17]종노릇, 주인노릇-은혜금요-출7-200605 김동원목사 2020.06.05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