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voice.jpg

sermon_podcast.jpg

 

성경말씀: 출애굽기8: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바로에게 가서 그에게 이르기를 여호와의 말씀에 내 백성을 보내라 그들이 나를 섬길 것이니라. 아멘.

          

말씀요약: 인생에서 가장 기억나는 예배는? 1. 예배는 가치의 표현이다. 2. 우리는 예배를 위해서 태어났다. 3. 예배는 우리의 중심이다.

 

-----------------

▶ *인생에서 기억나는 예배?
신학교에 들어가서 처음 드렸던 예배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수많은 신학생들이 우렁차게 찬양했던 그 감동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제가 은혜장로교회에서 담임목사로 위임받던 예배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정신없이 바쁜 날이었지만, 수많은 분들이 저를 위해서 모이셨던 그 예배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군대 훈련소에서 3주동안 교회를 못 가게 했습니다. 너무 고통스러웠습니다. 4주에 교회에 갔습니다. 산을 넘어서 교회가 보이는 순간부터 눈에 흐르는 눈물을 참을 수가 없었습니다.

*오늘은 정말 특별한 날입니다.
코로나때문에 7개월동안 모이지 못했던 우리 교회가 드디어 오늘 모였습니다.
오늘 예배도 제 인생에서 잊을 수 없는 예배가 될 것 같습니다.

*지금 이 자리에 나와서 예배드리시는 여러분,
그리고 주차장에서 예배드리시는 여러분,
온라인으로 예배드리시는 여러분.

*그렇게 당연한 예배를 우리는 너무나 귀하게 드리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에게 예배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여러분들에게 예배의 기쁨이 넘치시나요?

*오늘 우리들의 예배를 통해서, 다시 한번 예배의 기쁨이 넘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1/3 예배는 가치의 표현이다.

*병원에서 도망친 부목사님
제가 전도사때, 저희 교회 부목사님이 계셨는데요. 심방을 가시다가 교통사고가 심하게 나서 병원에 입원을 하셨습니다.
당분간 교회를 못 나오시게 되셨습니다.
그런데 그 주일에 그 목사님이 목발 집고 교회에 오셨습니다. 벌써 퇴원을 하셨냐고 물었습니다. 아니었습니다. 그 목사님은 너무 예배드리고 싶어서, 병원에서 몰래 도망을 나오신 것이었습니다.
그 목사님의 싱글 벙글하시던 모습이 생각납니다.
“예배가 너무 기뻐서, 견딜 수가 없었다”고 하셨습니다.
- 오늘 예배가 이런 기쁨이 넘치는 예배가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영어로 예배는 Worship입니다.
이 말의 원래 뜻이 무엇일까요?
worth(가치) 와 ship(quality)라는 뜻입니다.
가치있는 대상에게 하는 행동을 말합니다.

*하나님께 예배하는 것은?
하나님은 예배를 받으시기에 합당하시고, 충분하신 분이라는 것을 우리가 인정하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의 예배
아브라함이 100살에 손자도 아닌, 아들을 낳았습니다. 얼마나 이 아들 이삭을 아끼고 사랑했겠습니까?
아들을 우상처럼 아끼고 사랑했습니다. 그러자 하나님께서 어느 날 아브라함을 부르셔서 이런 말씀을 하셨습니다.

▶창22:1 이런 일이 있은 지 얼마 뒤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시험해 보시려고, 그를 부르셨다. "아브라함아!" 하고 부르시니, 아브라함은 "예, 여기에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아멘.

▶*아브라함이 하나님보다도 아들 이삭을 아끼고 사랑했습니다. 이삭은 아브라함의 우상이었습니다. 자식은 우상이 되면, 부모인생 망하고, 자식인생도 망하는 겁니다. 절대로 자식을 우상으로 삼지 마세요.

*하나님께서는 줬던 아들 다시 제물로 바치라고 하셨습니다.
“나의 가치를 예배로 증명하라.”

*아브라함은 이 예배를 통해서, 정신이 번쩍 납니다.
내가 자식을 하나님보다도 더 귀하게 생각하고 있었던 것입니다. 이것을 무엇을 통해서 깨닫습니까?
바로 예배를 통해서 깨닫게 됩니다.

*유머 로또같은 아내.
어느 날 아내가 남편을 시험하며 물었습니다.
“나는 당신에게 어떤 사람이야?”
그러자 남편이 말했습니다.
“당신은 나에게 로또 복권같은 사람이지.”
아내는 감동했습니다. 그러자 남편이 말했습니다.
“정말 로또같애. 아무리 맞춰보려고 해도 맞지가 않아.”
남편을 시험하려다가, 시험당했습니다. 이런 시험은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지금 귀한 시간을 내서, 예배드리고 있습니다.
예배를 통해서 하나님께 가치를 돌리는 것입니다.
주님, 오늘 어려운 걸음을 해서 교회 나왔습니다.
그래도 주님, 주님은 나의 모든 것보다 귀하신 분이십니다.

*예배를 통해서, 하나님께서 얼마나 소중한 분인지를 알고, 표현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3 우리는 예배를 위해서 태어났다.

▶*인생의 목적이 무엇인가요?
여러 가지 답이 나올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정답은 딱 하나입니다.

▶사43:21 이 백성은, 나를 위하라고 내가 지은 백성이다. 그들이 나를 찬양할 것이다." 아멘.

*우리는 예배드리기 위해서 창조되었습니다. 우리는 예배드릴 때, 가장 우리 답습니다. 예배의 자리가 우리가 있어야 할 자리입니다.

*물건을 쓴 뒤에는 제자리에 놔야 하지요?
우리의 제자리는 어디일까요? 바로 예배의 자리입니다. 예배의 자리를 제자리로 여길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금요일마다 출애굽기를 보고 있습니다.
10가지 재앙을 보면서, 지금 일어나고 있는 재앙들을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견디기 힘든 무더위가 시작되더니,
코로나때문에 세상이 이토록 힘들어지고, 산불 때문에 낮이 밤같이 변합니다.
이렇게 괴로운 세상 속에서 주님을 의지하는 백성들은 구원받을 수 있다는 분명한 음성을 주님께서는 우리들에게 들려주고 계신 것입니다.
믿음으로 승리하십시오.

*그 중에 출애굽기에서 계속 반복되는 말이 있습니다.

▶출8:1 주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바로에게로 가서 '나 주가 이렇게 말한다' 하고, 그에게 이르기를 '나의 백성을 보내라. 그들이 나를 예배할 수 있게 하여라. 아멘.

*이스라엘백성들이 이집트에서 나와서, 가나안 땅에 가서, 나라를 세워야 하는 이유가 딱 하나입니다.
예배드리기 위해서, 바른 예배를 드릴 수 있게 하기 위해서 출애굽을 해야 하는 겁니다.

*하나님께서는 예배 잘 드리기 위해서, 이스라엘이라는 나라를 세우셨습니다. 이 나라가 예배드리는 나라에요. 예배 잘 드릴 때는 나라가 부흥했습니다. 평화가 가득했습니다.
반대로 예배 드리지 않고, 다른 신을 섬길 때는 나라가 어려워졌습니다. 그러다가 끝내 망해버렸습니다.

*우리의 인생은 예배로 결정됩니다.
여러분들이 어디에 있든지, 예배에 최선다하십시오. 예배에 실패하지 마십시오. 성공한 예배자가 되십시오.

▶*성공한 인생이 무엇일까요?
하나님 앞에는 직업이 중요하지 않습니다. 예배가 중요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예배드리는 사람과 예배드리지 않는 사람만 구분할 뿐입니다.

*앞으로도 당분간은 가정에서 예배를 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우리가 드리는 이 현장예배도 얼마나 더 오래 드릴 수 있을 지? 알 수 없습니다.

*예배드리는 가정이 되십시오.
집에서 주일예배드리다가, 집에서 매일 가정예배드리는 가정이 되십시오. 그 가정이 변화됩니다. 제 간증이에요.
저희 집은 예배를 통해서 변화되었습니다.

*지난 주 수요일에 교회에서 늦게까지 작업을 했습니다. 밤 10시 30분이나 되어서 집에 갔습니다.
집에 갔더니, 큰 아들과 작은 아들이 9시에 같이 예배를 드렸어요. 너무 감사했습니다. 이제 독립해도 되겠구나.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가정을 두 가지로 구별하십니다.
예배드리는 가정과 예배드리지 않는 가정.
하나님 두려운 것을 아는 자녀들은, 어디 가서도 딴 짓 못합니다. 부모를 속이지 않습니다. 더 무서운 하나님이 계신데, 어떻게 부모를 속이겠습니까?

*기회로 삼으세요.
가정에서 드리는 주일예배가 아니고, 이제는 늘 가정에서 매일 저녁마다 하나님께 예배하십시오.
저희 집은 가정예배를 통해서, 아이들이 예배인도하는 법을 배웠고, 믿음을 배웠고, 한국말을 배웠어요.
- 늦기 전에 가정에서 예배하십시오.

▶*우리들은 예배의 자리가 제 자리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예배하기 위해서 만들어진 사람들입니다. 우리의 평생 다하도록 예배하며 살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3/3 예배는 우리의 중심이다.

▶*루틴
야구선수들에게 이상한 행동이 있습니다. 방망이를 머리 위로 휘두르는 선수도 있구요. 방망이로 발 끝을 치는 선수도 있습니다. 늘 비슷한 행동을 반복합니다. 이런 행동을 ‘루틴’이라고 합니다.
쓸데없는 행동하지 말고, 그냥 공이나 집중해서 보고 치면 좋을 것 같은데, 잘 하는 선수들은 더 심한 루틴이 있습니다.
왜 이런 행동을 하는 것일까요?

*자기 몸에 기억된 감각을 끌어 올리는 거랍니다.
야구가 잘 되지 않을 때, 딴 생각이 들고, 마음이 흔들릴 때, 야구선수들은 루틴을 합니다.
루틴을 통해서, 자기 몸이 기억하고 있는 야구를 다시 끌어 올리는 것입니다.

*예배는 우리들의 루틴이 되어야 합니다.
오늘 예배를 오면서, 제 마음이 참 기대되고 기뻤습니다. 그런데 이상한 현상은 제 몸이 예배를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예배는 제 삶의 루틴이니까요.

▶*오뚜기도 고난당한다.
오뚜기는 아무리 흔들어도 넘어지지 않습니다. 그 비결은 중심이 아래 든든하게 있기때문입니다. 오뚜기를 넘어뜨릴 수가 없습니다.

▶*예배가 우리의 중심이 되어야 합니다.
절대로 넘어지지 않습니다. 고난이 없어서 넘어지지 않는 것이 아닙니다. 넘어질 것 같으면, 예배를 통해서 힘을 얻습니다. 예배가 중심인 사람은 어떤 어려움에서도 넘어지지 않습니다.
예배를 중심으로 삼으세요.

*여러분 많이 힘드시죠?
사업장이 너무 어려워서 잠 못이루시는 분들 계시지요?
직장에서 실직의 위험때문에 힘겨워하시는 분들도 계시지요?
매일 가정에서 아이들은 수업듣느라 전쟁이고, 남편은 직장일하느라 전쟁이고, 아내는 시간맞춰서 밥하느라 전쟁입니다. 힘드시죠?

*온라인예배 조회수가 자꾸 줄어듭니다.
왜 줄어들까요? 사람들이 힘들어서, 예배를 피한다고 합니다. 지쳐간다고 합니다.

▶*예배는 우리의 루틴입니다.
힘들면, 억지로 예배드려야 해요. 힘들면, 억지로 몸을 움직여야 합니다. 야구선수들이 루틴을 하듯이, 우리는 예배를 루틴으로 삼아야 합니다.
우리의 우울함과 슬럼프를 물리치려면, 우리는 예배드려야 합니다.

*교회예배를 준비하려고, 한주간 정말 바빴습니다. 여러분들이 수고해주셨습니다.
현장예배를 준비하면서, 제 마음이 어땠을까요? 솔직한 저의 마음은, 귀찮다. 였습니다. 그냥 목요일 저녁에 녹화하는 것이 편한데... 이 마음이 들면서 정말 제가 너무 하나님 앞에 회개를 했습니다.
목사도 이 모양인데, 교인들은 어떻겠는가?

*교회에 나오셔도 좋습니다.
당분간 온라인으로 예배드리셔도 좋습니다.
그러나 딱 한가지는 지켜주십시오. 우리 게으르지 마십시오. 주일 날 이 시간을 지켜서, 옷 바로 입으시고, 가족들이 제대로 모여서, 바른 예배를 드리십시오.

*우리의 삶이 흔들릴 때, 우리를 잡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예배이기때문입니다.
예배가 흔들리면, 나를 바로 잡아 줄 수 있는 것이 없습니다.

*예배를 우리 삶의 루틴으로 삼을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기도문
하나님 아버지,
우리가 기적처럼 7개월만에 모여서 예배드릴 수 있게 하시니 감사드립니다.
지금 이 자리에서 예배드리는 이들과 (주차장) 온라인으로 가정에서 예배드리는 이들에게 주님의 은혜를 풍성히 내려 주옵소서.
우리 삶의 중심이 예배가 될 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매주일 예배드리게 하옵시고, 매일 주님께 예배드리게 하옵소서.
먼 훗날 천국에서 영원히 예배드리는 날까지 우리의 예배가 끊어지지 않게 하여 주옵소서.
삶이 힘겹고 넘어질 때 마다, 예배가 우리의 중심에 서서, 힘얻고 용기얻게 하여 주옵소서.
우리의 예배를 받으시는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45 하나님의 열심을 본받으라-은혜주일-행23-201025 김동원목사 2020.10.26 6
2044 [출애굽기36]힘들수록 더 힘든 사람을 돌아보라-은혜금요-출22-201023 김동원목사 2020.10.26 1
2043 이스라엘을 멸망시킨 지도자들-은혜주일-행23-201018 김동원목사 2020.10.19 6
2042 [출애굽기35]원수에게 복수해도 될까?-은혜금요-출21-201016 김동원목사 2020.10.19 2
» 예배의 기쁨을 회복하라-은혜주일-출8-201011 김동원목사 2020.10.13 9
2040 [출애굽기34]십계명이 중요한 이유-은혜금요-출20-201009 김동원목사 2020.10.13 0
2039 부르심에서 사명으로-은혜주일-행22-21004 김동원목사 2020.10.05 13
2038 [출애굽기33]하나님께서 가르치시는 거룩-은혜금요-출19-201002 김동원목사 2020.10.02 4
2037 무엇을 잃어야 감사할까?-은혜주일-행21-200920 김동원목사 2020.09.21 24
2036 [출애굽기32]이상적인 장인과 사위관계-은혜금요-출18-200918 김동원목사 2020.09.21 5
2035 사랑한다면 죽이세요-은혜주일-행21-200913 김동원목사 2020.09.14 17
2034 [출애굽기31]전쟁은 하나님께 달려있다-은혜금요-출17-200911 김동원목사 2020.09.14 4
2033 바울의 무모한 도전-은혜주일-행21-200906 김동원목사 2020.09.07 12
2032 [출애굽기30]출애굽한달 뒤에 생긴 일-은혜금요-출16-200904 김동원목사 2020.09.07 3
2031 후회없이 살 수 있을까?-은혜주일-행20-200830 김동원목사 2020.08.31 9
2030 [출애굽기29]은혜을 잊어버린 자들-은혜금요-출15-200828 김동원목사 2020.08.31 4
2029 예배 중에 졸아도 될까?-은혜주일-행20-200823 김동원목사 2020.08.24 16
2028 [출애굽기28]하나님의 군사작전-은혜금요-출14-200821 김동원목사 2020.08.21 7
2027 슬기로운 주일성수-은혜주일-행20-200816 김동원목사 2020.08.17 18
2026 [출애굽기27]해변길을 기대했지만, 광야길일세-은혜금요-출13-200814 김동원목사 2020.08.14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