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잠언19장 금요기도회

*코로나 때문에 세상이 많이 화가 난 것 같습니다.
여기 저기서 총질을 하고, 동양사람을 차별합니다. 세상 사람들이 화가 많이 난 것 같습니다.

*오늘 말씀은 우리가 화를 어떻게 다스려야 할까?
에 대한 답을 주고 있습니다. 오늘 말씀을 통하여, 우리들의 화를 다스리며 살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1/2 화는 느리게, 용서는 빠르게

*에스키모인들읜 화가 날 때, 화를 푸는 독특한 방법이 있습니다.
화가 나면 막대기 하나를 들고 무작정 걷습니다. 한참을 힘들여 걸으면서 눈쌓인 풍경을 바라보면, 어느덧 화가 풀립니다. 그러면 그 자리에 막대를 꽂아 놓습니다. 그리고 다시 집으로 돌아옵니다.
집에 돌아오면서 후회합니다. 내가 왜 화가 나가지고 이 고생을 하나? 다음에는 화내지 말아야지.
이 지혜를 배우세요. 화가 나면 걸으세요. 힘들게 걸으세요. 그러면 화가 날아가고 평안한 마음을 되 찾을 수 있습니다.

잠19:11 노하기를 더디 하는 것이 사람의 슬기요 허물을 용서하는 것이 자기의 영광이니라. 아멘.

*노하기를 더디하라.
정신과의사들은 이렇게 말합니다.
화나는 상황에서 화낼 것을 3초 안에 정하라는 것입니다. 잠시라도 생각해보고 화를 내든지 참든지 하라는 것이죠.
3초만 기다려도 대부분의 화는 사라집니다.

*화는 느리게 내세요.
그러면 훨씬 마음이 편해지고, 같이 사는 사람들에게 덜 분노하게 됩니다.

*그러나 빨리 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용서는 빨리해야 합니다. 용서를 빨리 하지 않으면, 내가 괴롭습니다. 용서를 빨리 하지 않으면, 용서의 기회를 잡을 수가 없습니다. 한참 뒤에 용서한다고 하면, 용서받는 사람이 더 화를 낼 수도 있습니다. 잊어버리니까요.

*용서를 잘 하는 사람은 자신의 영광이 된다고 합니다.
용서는 우리를 평안하게 합니다. 용서하지 않는 사람의 마음이 바로 지옥이 됩니다. 우리가 화내고 분노하는 대부분의 일들은 우리가 복수할 수 없는 것들입니다. 화와 분노가 나만 힘들게 만들 뿐입니다.

*화는 느리게 내세요.
용서는 빨리 하세요.
내 마음을 잘 다스리며 살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2 화내면 반드시 벌받는다.

잠19:19 노하기를 맹렬히 하는 자는 벌을 받을 것이라 네가 그를 건져 주면 다시 그런 일이 생기리라. 아멘.

*화내면 벌받습니다.
분명히 벌받습니다. 화내는 것이 바로 벌입니다.
화를 내면 낼수록 나 자신에게 해롭습니다.

*화내고 거울 한번 보세요.
얼마나 못 생겼는지. 인상쓰고 있습니다. 내가 다 보는 것이 더 무섭습니다.
화내면 머리 아픕니다. 배도 아파서 소화도 잘 안 됩니다.
밤에는 잠도 잘 오지 않습니다.

*당신이 화를 1분 경험할 때마다 60초의 행복을 잃게 된다. -랄프 왈도 에머슨

*화를 내면, 분명히 나 자신이 벌받습니다.

*화를 내면, 우리 가족이 벌받습니다.
자꾸 화를 내면, 가족들의 관계가 멀어지고, 깨집니다.
우리가 가장 많이 화내는 대상은 우리가 사랑하는 가족들입니다.
내가 스스로 화를 내서, 내 가족을 무너뜨리고 있는 것입니다.

*이보다 큰 벌이 어디에 있겠습니까?
나 자신의 건강을 해치고, 내 가족을 괴롭게 하는 것이 화입니다.

*우리가 화를 낼 때 마다, 내 마음에 사탄을 들이는 것입니다. 화를 내면, 예수님을 내 마음에서 내쫓고, 사탄을 불러 들이는 것입니다.
화를 참으세요.

*사탄은 우리를 화나게 합니다.
사탄에게 넘어가지 마세요. 화가 나면, 에스키모처럼 걸으세요. 그리고 사탄에게 넘어가지 않는 지혜로운 사람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기도문
하나님 아버지
코로나로 인해서 우리들의 몸과 마음이 지쳐갑니다. 조금씩 세상이 회복되고 있지만, 우리들의 교회는 아직 회복되지 않고 있습니다.
주님 세상이 화나 있습니다. 작은 일에 쉽게 화내고, 분노합니다. 우리들도 세상을 닮아 가고 있습니다.
주님, 화를 참을 수 있게 하시고, 용서해야 할 사람을 빨리 용서할 수 있게 도와주옵소서.
화내면 벌받는 줄 믿습니다. 화를 참아서, 벌을 피할 수 있게 하옵소서.
우리 마음의 주인이 되시는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31 에벤에셀의 하나님-은혜수요묵상-삼상7-210623 김동원목사 2021.06.28 21
2130 아버지의 권위-은혜주일-눅15-210620 김동원목사 2021.06.21 36
» [잠언19장]화는 느리게, 용서는 빠르게-은혜금요-잠19-210618 김동원목사 2021.06.21 10
2128 말씀의 부담감-은혜수요묵상-삼상6-210616 김동원목사 2021.06.21 13
2127 믿음은 증거를 먹고 자란다-은혜주일-창15-210613 김동원목사 2021.06.14 25
2126 [잠언18장]우리는 말의 열매를 먹고 산다-은혜금요-잠18-210611 김동원목사 2021.06.11 13
2125 우연으로 여기지 말라-은혜수요묵상-삼상6-210609 김동원목사 2021.06.09 20
2124 하나님의 경고에 귀를 기울이라-은혜주일-창14-210606 김동원목사 2021.06.07 22
2123 [잠언17장]욕심을 줄여야 행복하다-은혜금요-잠17-210604 김동원목사 2021.06.07 13
2122 스스로 싸우는 말씀의 능력-수요묵상-삼상5-210602 김동원목사 2021.06.02 15
2121 믿음으로 결정하라-은혜주일-창13-210530 김동원목사 2021.06.01 22
2120 [잠언16장]나는 계획하고 하나님은 결정한다-은혜금요-잠16-210528 김동원목사 2021.06.01 65
2119 이가봇-은혜수요목상-삼상4-210526 김동원목사 2021.05.26 12
2118 사명자는 기다린다-은혜주일-창12-210523 김동원목사 2021.05.24 19
2117 [잠언15장]생각하고 대답하라-은혜금요-잠15-210521 김동원목사 2021.05.24 7
2116 시작부터 하나님과-은혜수요묵상-삼상4-210519 김동원목사 2021.05.19 10
2115 축복이 사명이다-은혜주일-창12-210516 김동원목사 2021.05.18 21
2114 [잠언14장]불평거리와 감사거리-은혜금요-잠14-210514 김동원목사 2021.05.18 28
2113 하나님을 무시하지 말라-은혜수요묵상-삼상3-210512 김동원목사 2021.05.12 44
2112 끝까지 가라-은혜주일-창11창12-210509 김동원목사 2021.05.10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