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2:1 나는 사론의 수선화요 골짜기의 백합화로다
2:2 여자들 중에 내 사랑은 가시나무 가운데 백합화 같도다
2:3 남자들 중에 나의 사랑하는 자는 수풀 가운데 사과나무 같구나 내가 그 그늘에 앉아서 심히 기뻐하였고 그 열매는 내 입에 달았도다
2:4 그가 나를 인도하여 잔칫집에 들어갔으니 그 사랑은 내 위에 깃발이로구나
2:5 너희는 건포도로 내 힘을 돕고 사과로 나를 시원하게 하라 내가 사랑하므로 병이 생겼음이라
2:6 그가 왼팔로 내 머리를 고이고 오른팔로 나를 안는구나
2:7 예루살렘 딸들아 내가 노루와 들사슴을 두고 너희에게 부탁한다 내 사랑이 원하기 전에는 흔들지 말고 깨우지 말지니라
2:8 내 사랑하는 자의 목소리로구나 보라 그가 산에서 달리고 작은 산을 빨리 넘어오는구나
2:9 내 사랑하는 자는 노루와도 같고 어린 사슴과도 같아서 우리 벽 뒤에 서서 창으로 들여다보며 창살 틈으로 엿보는구나
2:10 나의 사랑하는 자가 내게 말하여 이르기를 나의 사랑, 내 어여쁜 자야 일어나서 함께 가자
2:11 겨울도 지나고 비도 그쳤고
2:12 지면에는 꽃이 피고 새가 노래할 때가 이르렀는데 비둘기의 소리가 우리 땅에 들리는구나
2:13 무화과나무에는 푸른 열매가 익었고 포도나무는 꽃을 피워 향기를 토하는구나 나의 사랑, 나의 어여쁜 자야 일어나서 함께 가자
2:14 바위 틈 낭떠러지 은밀한 곳에 있는 나의 비둘기야 내가 네 얼굴을 보게 하라 네 소리를 듣게 하라 네 소리는 부드럽고 네 얼굴은 아름답구나
2:15 우리를 위하여 여우 곧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를 잡으라 우리의 포도원에 꽃이 피었음이라
2:16 내 사랑하는 자는 내게 속하였고 나는 그에게 속하였도다 그가 백합화 가운데에서 양 떼를 먹이는구나
2:17 내 사랑하는 자야 날이 저물고 그림자가 사라지기 전에 돌아와서 베데르 산의 노루와 어린 사슴 같을지라. 아멘.

1. 말보다 행동이 중요하다.

*솔로몬은 지혜의 대명사입니다.
공부하는 학생에게는 ‘솔로몬의 지혜’를 달라고 기도하기도 합니다. 솔로몬은 너무나 지혜로워서, 다른 나라에서 선물을 가지고 와서, 왕들이 배워갔다고 합니다. 솔로몬의 지혜로운 재판은 최고의 재판이라고까지 합니다.

*솔로몬은 말을 잘하고, 글도 잘 썼습니다.
잠언과 전도서와 아가를 솔로몬이 썼다고 합니다. 솔로몬은 대단한 사람입니다.

*그렇게 똑똑한 솔로몬의 집 자녀들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자식교육은 어떻게 시켰을까요?
르호보암이 대를 이어서 왕이 됩니다. 그는 정말 어리석은 왕이었습니다. 젊은 친구들의 말을 듣고, 폭정을 하다가, 나라를 두쪽으로 갈라 놓게 됩니다.

*무엇이 문제였을까요?

아2:2 여자들 중에 내 사랑은 가시나무 가운데 백합화 같도다. 아멘.

*솔로몬은 이런 여자가 999명 더 있었습니다.
솔로몬은 왕비와 첩이 천명이었습니다. 그 중에 하나가 바로 오늘 이 여자입니다. 술람미여인입니다.

*이제 이해가 됩니다.
솔로몬은 말만 잘했습니다. 방탕하게 살아보니, 모든 것이 헛되더라... 이런 이야기를 자식에게 하면 자식은 어떻게 생각할까요? 아버지의 말을 본받는 것이 아니라, 아버지의 행동을 본받습니다.
‘나도 그렇게 살아보고 느껴보겠습니다.’

*교회다니면 말을 잘합니다.
듣는 것이 설교고, 입을 벌려서 찬양하고, 말씀을 나누면서 우리의 말하기 능력이 높아집니다.
그러나 우리의 진짜 능력은 말하기 능력이 아닙니다. 진짜 능력은 행하는 능력입니다.

*말을 줄이고, 행동을 늘일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 포도원의 여우를 잡으라.

아2:15 우리를 위하여 여우 곧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를 잡으라 우리의 포도원에 꽃이 피었음이라. 아멘.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
포도원에 피해를 주는 작은 여우입니다. 이것 때문에 포도원이 무너진다는 것이죠.

*사람의 관계 속에도 이런 여우가 있다는 겁니다.
이런 여우때문에 관계가 깨어집니다.
오해, 비교, 질투때문에 사람과의 관계가 무너집니다.

*이런 여우를 잡아야 관계가 바르게 유지될 수 있습니다. 사람과의 관계도 그렇습니다. 또한 하나님과의 관계에서도 그렇습니다.

*사탄은 사람들의 관계를 무너뜨립니다.
싸우고, 전쟁하게 합니다. 그게 사탄의 목적입니다. 절대로 이런 사탄의 계략에 넘어가지 마십시오.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를 잡으세요.

*관계를 무너뜨리는 사탄의 계략에 넘어가지 마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05 [로마서2]길이 막힐 때-은혜금요-190712-롬1 김동원목사 2019.07.16 2
»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를 잡으라-은혜새벽-190710-아2 김동원목사 2019.07.09 3
1903 믿음의 전통을 세우라-은혜주일-190707-마15 김동원목사 2019.07.09 15
1902 [로마서1]믿음을 든든히 하라-은혜금요-190705-롬1 김동원목사 2019.07.08 5
1901 [야외예배]교회는 무엇인가?-은혜주일-190630-마16 김동원목사 2019.07.08 13
1900 [사사기20]문제를 정면돌파하라-은혜금요-190621-삿21 김동원목사 2019.07.08 2
1899 [사사기19]평화의 사람이 되라-은혜금요-190621-삿20 김동원목사 2019.06.27 10
1898 물 위를 걷는 믿음-은혜주일-190616-마14 김동원목사 2019.06.20 24
1897 [사사기18]레위인의 첩-은혜금요-190614-삿19 김동원목사 2019.06.20 7
1896 세례요한의 순교-은혜주일-190609-마14 김동원목사 2019.06.12 8
1895 [사사기17]레위인의 타락-은혜금요-190607-삿18 김동원목사 2019.06.12 6
1894 씨를 뿌립시다-은혜주일-190602-마13 김동원목사 2019.06.05 17
1893 [사사기16]미가의 우상-은혜금요-190531-삿17 김동원목사 2019.06.05 4
1892 우리는 주일을 지킵니다-은혜주일-190526-마12 김동원목사 2019.05.29 12
1891 [사사기15]삼손의 죽음-은혜금요-190524-삿16 김동원목사 2019.05.29 6
1890 인생의 짐-은혜주일-190519-마11 김동원목사 2019.05.22 10
1889 [사사기14]네 눈에 옳은 대로 살지 말라-은혜금요-190517-삿14 김동원목사 2019.05.22 8
1888 무엇을 두려워하시나요?-은혜주일-190512-마10 김동원목사 2019.05.14 12
1887 [사사기13]문제를 기적으로 바꾸라-은혜금요-190510-삿13 김동원목사 2019.05.14 11
1886 내가 짓는 집, 하나님께서 지으시는 집-은혜새벽-190508-대상17 김동원목사 2019.05.08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