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voice.jpg

sermon_podcast.jpg

 

설교: 샌프란시스코 은혜장로교회 김동원 목사
찬양: 김현희사모 반주: 이현숙집사

성경말씀: 창세기19:1 저녁 때에 그 두 천사가 소돔에 이르니 마침 롯이 소돔 성문에 앉아 있다가 그들을 보고 일어나 영접하고 땅에 엎드려 절하며. 아멘.

말씀요약:
1. 자녀들을 이용하지 말라.
내 자식이 아니라, 하나님의 자녀다.
2. 뒤돌아보지 말라.

--------------------
▶ *제임스 팰런, 괴물의 심연
제임스 팰런은 UCI에서 40년 넘게 신경과학자로 일했습니다. 그는 사이코패스에 대해서 전문가였습니다. 어느 날, 사이코패스들의 뇌사진을 연구하는 중에, 정말 전형적인 사이코패스의 뇌사진을 하나 발견합니다. 그리고 충격을 받습니다. 그 사진은 비교하려고 준비한, 자신의 뇌사진이었습니다.  
‘분명히 무엇인가 잘못된 것일 거야.’
제임스 팰런은 다시 자신의 유전자를 연구합니다. 그리고 좌절합니다. 자신의 유전자 속에 공격성 유전자가 들어있고, 자신의 조상들은 연구해보니, 살인자들이 여럿 있었던 것입니다. 제임스 팰런은 이 사실을 알고 고민합니다.
‘그럼 나도 살인자가 될 수 있는가? 왜 나는 살인자가 아니라 과학자가 되었을까?’
그리고 이런 결론에 도달하게 됩니다.
“사이코패스는 장전된 총과 같다.”
안 쏘면 되는 겁니다. 죄는 늘 내 속에 있지만, 그 죄를 멀리하면 됩니다.

▶*죄는 늘 우리 주변에 있습니다.
어떻게 하면 죄짓지 않고 살 수 있을까요?
세상은 늘 우리를 화나게 합니다. 어떻게 하면 화내지 않고 살 수 있을까요?
오늘도 욱하셨나요? 가족들에게 한바탕 퍼부으셨습니까? 어떻게 하면, 욱하는 이 성격을 고칠 수 있을까요?

*오늘 하나님의 말씀이 답을 주고 있습니다.
죄를 다스리고, 죄를 멀리할 수 있는 저와 여러분들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1/2 자녀들을 이용하지 말라.

*지난 이야기
하나님께서 소돔과 고모라를 멸망시키실 것을 아브라함에게 알려주셨습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께 중보기도를 합니다. 50명의 의인을 찾으면 소돔과 고모라를 멸망시키지 않으시겠다고 약속하셨지만, 10명의 의인도 찾지 못하고, 아브라함은 포기하게 됩니다.

▶창19:1 저녁때에 두 천사가 소돔에 이르렀다. 롯이 소돔 성 어귀에 앉아 있다가, 그들을 보고 일어나서 맞으며,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 청하였다. 아멘.

*롯이 아브라함을 닮았습니다.
바로 앞 장에서도 아브라함이 알지도 못하는 세 사람을 잘 대접하지 않았습니까? 덕분에 하나님을 대접하고 복도 받을 수 있었습니다.
롯도 아브라함과 같습니다. 알지도 못하는 두 천사를 성문 앞에서 만나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서 자기 집에서 자고 가라고 부탁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두 천사는 단호하게 거절을 합니다.
지금 소돔에 소풍 온 것이 아닙니다. 이 성을 멸망시켜야 할 천사들이 이 성 사람들과 친해지면 어떻게 하겠습니까?

*그러나 롯이 간절히 권했습니다.
그러자 두 천사는 어쩔 수 없이, 롯을 따라가서 차려준 음식을 먹게 됩니다.

▶창19:5 그들은 롯에게 소리쳤다. "오늘 밤에 당신의 집에 온 그 남자들이 어디에 있소? 그들을 우리에게로 데리고 나오시오. 우리가 그 남자들과 상관 좀 해야 하겠소." 아멘.

*밥을 먹고, 이제 잠을 자려고 하는데, 갑자기 동네 사람들이 롯의 집 앞에 모였습니다.
그 동네의 동성애자들이었습니다. 그들은 롯에게 오늘 새로 들어 온 천사같이 생긴 두 남자를 내 놓으라고 소리를 지르기 시작했습니다.
‘상관’이란 성관계를 갖는다는 말입니다.
소돔땅은 정말 죄악이 가득한 땅이었고, 하나님께서 멸망시키는 것이 너무나 당연한 땅이었습니다.

▶창19:6 롯은 그 남자들을 만나려고 바깥으로 나가서는, 뒤로 문을 걸어 잠그고,
19:7 그들을 타일렀다. "여보게들, 제발 이러지 말게. 이건 악한 짓일세. 아멘.

*롯은 문 앞에 모인 남자들을 설득하려고 합니다.
바깥으로 나가서, 밖에서 문을 걸어 잠굽니다. 그리고 소돔 남자들을 타일러 보려고 애썼습니다.
말로 해결이 잘 되지 않으니 롯은 엉뚱한 제안을 하게 됩니다.

▶창19:8 이것 보게, 나에게 남자를 알지 못하는 두 딸이 있네. 그 아이들을 자네들에게 줄 터이니, 그 아이들을 자네들 좋을 대로 하게. ▶그러나 이 남자들은 나의 집에 보호받으러 온 손님들이니까, 그들에게는 아무 일도 저지르지 말게." 아멘.

*손님을 보호하기 위해서, 처녀인 두 딸을 내어 주겠다는 것입니다. 자기 두 딸을 강간하든지 말든지 맘대로 하라는 것입니다.

*손님을 보호하는 것은 중요한 일입니다.
자기 집에 온 손님에게 나쁜 일이 벌어지면, 그 소문은 감당할 수 없습니다.

*그렇다고 자기 딸 둘을 내어 줍니까?
당시 사람들은 자기 자식은 부모의 소유물이라는 생각이 강했습니다. 자식이 내 것일까요?

*뒤에 보면, 이 딸은 결혼할 딸들이었고, 결혼할 남자들도 있었습니다.
그런 딸들을 손님대신에 동네사람들에게 내어 줍니까? 모여든 동성애자들은 남자달라고 했는데, 왜 여자를 주냐고? 필요없다고 합니다.

*구약성경에 하나님께서 가장 가증히 여기시고, 역겨워하셨던 것이 있습니다. ▶몰렉이라는 신입니다. 이 신이 제일 좋아하는 제물은 자기 자식을 불에 태워서 바치는 것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왜 몰렉을 가장 싫어하셨을까요?
자식은 부모의 것이 아니고, 하나님께서 만드신 하나님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내 목적과 성공을 위해서 자식을 이용하지 마세요.

*롯은 착각을 하고 있습니다.
자기 두 딸이 자기 것이라고 착각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니 두 딸을 동네사람들에게 던져주지요. 자식은 내 것이 아닙니다.

*He is my son.
큰 아들이 어릴 때 축구를 잘 했습니다. 꼴도 자주 넣었습니다. 저는 축구장 가는 것이 너무 좋았습니다. 월드컵보다 제 아들 축구하는 것이 더 좋았습니다. 아들이 꼴을 넣으면, 제가 쓰던 영어 한마디가 있습니다.
“He is my son."
너무 자랑스러운 거에요. 이 말을 하면, 미국 사람들이 저를 부러워해요. 세상에 미국에서 이런 기분은 처음에요.
그러다가 골을 못 넣는 날이 있으면, 아들보다 제가 더 기분이 안 좋습니다.
왜 그럴까요? 제가 아들을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아들을 이용해서 기쁨을 누렸던 것 같습니다. 제가 회개했습니다.

*한국 사람들은 자식을 위해서라면 어떤 희생이라도 마다하지 않습니다.
자식을 위해서라면, 나라를 바꾸기도 합니다. 한국 살다가, 자식 공부를 위해서 미국에서 살기도 합니다. 자식이 잘 되는 것으로 기뻐하고, 자식이 잘못되면 자식보다 더 슬퍼 합니다.

▶*한국 사람들은 자식이 자신의 얼굴입니다.
“내가 미국 이민 와서 이 고생을 하는 이유는 자식 때문이다. 그러니까 네가 성공해서 나의 자랑거리가 되어 다오.”

*자식들의 스트레스
우리 아이들이 실패를 두려워합니다. 부모님들의 과도한 기대 때문입니다. 내가 실패하면, 부모님이 실망하실거라고 생각합니다. 부모님이 나를 위해서 이렇게 희생하셨는데, 나는 성공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아이들이 이런 성공에 대한 스트레스로 병들고 있습니다.
정말 자식들을 위해서 성공하라고 하는 건가요? 아니면 성공한 자식들을 자랑하고 싶어서 스트레스를 주는 것인가요?

*내 얼굴로 살자.
자식은 부모의 얼굴이 아닙니다. 그냥 내 얼굴로 살아야 합니다. 자식들 뒤에 숨으면 안 됩니다.
옆에 분과 이렇게 인사하시죠.  
“내 얼굴로 삽시다.”
이렇게 살아야, 나도 행복하고, 우리 아이들도 행복합니다.

▶*자식은 내 것이 아닙니다.
자식은 하나님의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나에게 잠시 맡겨 두셨습니다. 대학가기 전까지 맡겨둔 사람들이에요.
잘났든 못 났든, 자식은 하나님의 것입니다. 하나님의 것이니, 하나님께서 책임져 주십니다.

*롯과 같은 부모가 되지 마십시오.
자식은 하나님의 것입니다. 하나님의 자식을 바르게 잘 키워서 다시 하나님께 돌려드리는 저와 여러분들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2/2 뒤돌아보지 말라.

*삼국시대를 통일한 김유신장군이 있습니다.
그는 신라출신이었고, 16살에 화랑이었습니다. 그는 훈련은 열심히 받지 않고, ‘천관’이라는 기생에 빠져 살았습니다.
김유신의 어머니는 자기 아들에게 다시는 기생집에 가지 말라고 했고, 김유신은 어머니께 기생집에 가지 않겠다고 약속을 합니다.
그러던 어느 날 밤. 김유신이 말을 타고 집에 오다가 잠시 졸았습니다. 눈을 떠보니, 맨날 가던 기생 천관의 집 앞에 와 있는 것이었습니다. 맨날 주인이 술집에 가니, 말이 그 장소를 기억하고 있었던 것입니다.
기생 천관이 문앞에 나와서 눈물을 흘리며 김유신을 반겼습니다. 김유신은 그 상황이 너무 한심했습니다. 주인이 지은 죄를 말이 기억하고 있는 것 아닙니까?
▶김유신은 말에서 내려서, 칼을 꺼내, 자신의 말의 목을 잘라버리고, 뒤도 안 돌아보고 집에 갑니다. 열심히 훈련받고, 3국을 통일하는 업적을 이루게 됩니다.
말은 불쌍하지만, 죄는 끊었습니다. 뒤돌아보지 않았습니다.

▶창19:11 그 집 대문 앞에 모여든 남자들을 젊은이 노인 할 것 없이 모두 쳐서, 그들의 눈을 어둡게 하여, 대문을 찾지 못하게 하였다. 아멘.

*두 천사들은 롯의 집 앞에 모인 사람들의 눈을 어둡게 해서, 아무도 문을 찾을 수 없게 했습니다.
이제 두 천사들은 소돔을 심판하려고 합니다.
천사들은 롯에게 구해야 할 가족들과 친척들을 모두 구해서 빨리 소돔을 떠나라고 경고했습니다.

▶창19:14 롯이 나가서, 자기 딸들과 약혼한 사윗감들에게 이 사실을 알렸다. 롯이 그들에게 말하였다. "서두르게. 이 성을 빠져 나가야 하네. ▶주님께서 이 성을 곧 멸하실 걸세." 그러나 그의 사윗감들은 그가 농담을 한다고 생각하였다. 아멘.

*아까 동네 사람들에게 던져주려고 했던 두 딸에게는 결혼할 남자들이 있었습니다. 이 사윗감들도 구해서 나가려고 했지만, 이 사윗감들은 롯이 농담하는 줄 알고 무시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옳았습니다. 소돔에는 의인 10명이 없습니다. 겨우 4명만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탈출하게 됩니다.

▶창19:16 그런데도 롯이 꾸물거리자, 그 두 사람은 롯과 그의 아내와 두 딸의 손을 잡아끌어서, 성 바깥으로 안전하게 대피시켰다. 주님께서 롯의 가족에게 자비를 베푸신 것이다. 아멘.

*롯과 아내, 두 딸은 꾸물거리기 시작합니다.
여기서 꾸물거린다는 말의 원어인 히브리어를 보면, “마지못해서 억지로 하다.”라는 뜻입니다.
롯의 가족은 이 좋은 소돔 땅을 떠나고 싶지 않았던 것입니다.
죄가 가득한 땅이고, 동네 사람들에게 이런 엄청난 일을 당했지만, 그들의 마음은 죄악의 땅, 소돔 땅에 있었던 것입니다.

▶창19:24 주님께서 하늘 곧 주님께서 계신 곳으로부터, 소돔과 고모라에 유황과 불을 소나기처럼 퍼 부으셨다. 아멘.

*하나님께서는 다음 날 아침부터 엄청난 심판을 퍼부으셨습니다.
소돔과 고모라에 유황과 불을 하늘에서 소나기처럼 퍼 부으셨습니다. 아무도 피할 수가 없었습니다.

*미국 옐로우스톤 국립공원에 가면, 이런 유황과 뜨거운 물이 솟아 오르는 샘들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멀리서도 유황냄새가 진동하고, 뜨거운 물의 열기가 느껴집니다. 만약 저 속에 내가 빠지면, 분명히 죽을 것 같습니다.
그런 유황과 불을 하나님께서 소돔과 고모라에 쏟아 부으셨습니다.

*소돔과 고모라는 지금도 어디인지 알 수가 없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성경이 거짓이라고 말하기도 합니다. 그냥 상상 속에 도시라고 합니다.
그렇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 너무 완벽하게 심판하셔서, 지금 찾을 수가 없는 것입니다.

▶*탈 엘-하맘 의 발견
2015년 요르단 동쪽, 탈 엘 하맘이라는 지역에서  아주 큰 도시의 흔적들을 발견했습니다. 건물들을 발견했는데, 독특한 것은 건물이 불에 탄 흔적이 있는데, 지붕이 불에 탄 흔적이 많았다는 것입니다. 유황성분이 아주 많이 발견되었습니다.
보통 불이 나면, 지붕은 제일 나중에 탑니다. 어떻게 불에 탄 흔적이, 지붕에 많았을까요?
오늘 말씀대로 하나님께서 소돔과 고모라에 유황과 불을 하늘에서 내리셨기 때문입니다.
고고학자들은 이 땅이 소돔과 고모라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창19:26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보았으므로, 소금 기둥이 되었다. 아멘.

*억지로 천사들의 손에 이끌려서 소돔성을 나온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 소돔성을 바라봅니다.
분명히 천사들이 절대 뒤 돌아보지 말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롯의 아내는 소돔성이 너무나 궁금했습니다.
자기가 남기고 온 수많은 물건들, 화려한 도시가 너무나 그리웠습니다.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본 순간, 소금기둥이 되어 버립니다.

▶*지금도 사해 근처에 가면, 소금기둥들이 참 많이 있습니다. 이 중에 하나가 롯의 아내일 것입니다.

▶*뒤 돌아보지 마세요.
죄는 중독이 됩니다. 롯의 가족들은 소돔땅에 살면서, 그들의 죄에 중독되어 버린 것입니다.

*죄는 중독이 됩니다.
죄는 우리를 유혹합니다. 우리는 지은 죄를 또 짓고, 또 짓습니다. 죄의 유혹에 넘어가지 마세요.
죄가 우리를 유혹할 때, 우리는 주님의 십자가를 바라봐야 합니다. 죄를 피할 수 없으면, 주님의 십자가를 의지해야 합니다.
오직 십자가만 바라보고, 예수님만 바라보고 달려가야 합니다. 뒤돌아 보지 마세요.

▶*100미터를 달리는 선수는 절대로 뒤를 돌아보지 않습니다. 뒤를 돌아보면, 몸의 균형을 잃습니다. 뒷 사람에게 추월당합니다. 목표를 정했으면 뒤를 돌아보지 마세요. 최선을 다해서 앞을 향해 달려가야 합니다.

*주님을 바라보고, 뒤돌아보지 않는 믿음의 사람들이 될 수 있기를 축원합니다.

*기도문
하나님 아버지.
어지러운 세상 중에 우리들을 지키시고 보호하여 주시니 감사드립니다.
소돔과 고모라같은 샌프란시스코 땅에서 주님을 믿는 의인들로 살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우리의 자녀들은 우리들의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잠시 맡겨두신 사람들임을 인정합니다. 잘 키워서 주님께 돌려 드릴 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우리는 늘 죄의 유혹에 넘어집니다. 죄의 유혹에 뒤돌아 보면서 삽니다.
주님, 죄의 유혹에 넘어가지 말게 하시고, 오직 주님의 십자가를 바라보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만 바라보며 살게 하여 주옵소서.
우리를 의인으로 삼아주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Categori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75 [로마서1장]복음이란?-은혜금요-롬1-211022 김동원목사 2021.10.23 22
2174 15년의 의미-은혜수요묵상-삼상16-211020 김동원목사 2021.10.21 12
2173 믿음으로 양보하라-은혜주일-창26-211017 김동원목사 2021.10.18 28
2172 [로마서1장]빚진 마음으로 살자-은혜금요-롬1-211015 김동원목사 2021.10.15 13
2171 체면보다 믿음이다-은혜수요묵상-삼상15-211013 김동원목사 2021.10.14 30
2170 말을 조심하라-은혜주일-창25-211010 김동원목사 2021.10.11 37
2169 [로마서1장]누구의 눈치를 보고 살 것인가?-은혜금요-롬1-211008 김동원목사 2021.10.11 9
2168 사울의 첫 제단-은혜수요묵상-삼상14-211006 김동원목사 2021.10.07 86
2167 기도하고 기다리라-은혜주일-창25-211003 김동원목사 2021.10.05 28
2166 [로마서1장]하나님께서는 로마를 사용하셨다-은혜금요-롬1-211001 김동원목사 2021.10.05 14
2165 말씀을 이용하지말라-은혜수요묵상-삼상14-210929 김동원목사 2021.09.28 16
2164 믿음으로 결단하라-은혜주일-창24-210926 김동원목사 2021.09.26 42
2163 [잠언31장]현숙한 여인이란?-은혜금요-잠31-210924 김동원목사 2021.09.26 40
2162 우리의 이유가 되시는 하나님-은혜수요묵상-삼상14-210922 김동원목사 2021.09.22 12
2161 하나님의 뜻에 맞는 기도-은혜주일-창24-210919 김동원목사 2021.09.19 8
2160 [잠언30장]아굴의 기도-은혜금요-잠30-210917 김동원목사 2021.09.19 9
2159 [잠언29장]누구의 눈치를 봐야 하나-은혜금요-잠29-210910 김동원목사 2021.09.19 10
2158 [잠언28장]기도보다 말씀이 먼저다-은혜금요-잠28-210903 김동원목사 2021.09.19 92
2157 정직해야 행복하다-은혜주일-창23-210829 김동원목사 2021.08.30 33
2156 [잠언27장]칭찬과 싫은 소리-은혜금요-잠27-210827 김동원목사 2021.08.30 16